One Piece of Advice (Or Maybe More) for Budding Entrepreneurs

0
456

I’m not sure I realized I was on the cusp of a trend when I started my own public relations firm more than 25 years ago.

Like any entrepreneur, I was focused on my own goals those first few years—getting established and growing the business—so the fact that the number of businesses owned by women was about to hit a period of dramatic growth wasn’t my major concern.

But it seems hard to ignore these days. More than 9 million businesses in the United States are owned by women, and a recent survey shows that the growth of women-owned businesses over the last 15 to 20 years has been outpacing business growth in general by a wide margin. I think the fact that so many women are motivated by the entrepreneurial spirit is worth noting.

With that in mind, I’d like to share my response when someone asked me recently what one piece of advice I would give entrepreneurs (male or female) who are on the verge of launching a business.

 

I thought that was a great question, but pardon me while I cheat a little on the answer. As I mulled the possibilities, I decided I couldn’t stick to just one piece of advice, so here are three:

 

  • Network the old-fashioned way. Get word out about your plans as much as possible. This is no time to keep a secret. Share the great news! Attend any business-oriented meetings you can find in your area. Join networking groups, such as the Chamber of Commerce, and schedule speaking engagements. Make a list of all your contacts—friends, relatives, former business associates—who might want to know. Don’t qualify who you are telling. Tell the world! Business opportunities can appear in the most surprising ways, so don’t place any limitations on how far and wide you blast the news.

 

  • Network the new-fashioned way. When I started EMSI Public Relations, social media didn’t exist. No Facebook. No Twitter. No LinkedIn. I know; it’s a world that’s hard to imagine. But if social media had been around a quarter-century ago, you can bet I would have put it to use spreading the news about my fledgling business. In addition to making your Facebook friends and your Twitter followers aware of what’s happening you can use social media to reach groups that might have an interest in your product or service.

 

  • But first, get yourself ready. Before the world starts beating a path to your door, you want to make sure you have the appropriate welcome mats laid out nicely so that the world thinks well of you. Remember the adage about never getting a second chance to make a first impression. Your website should be up and running, and look professional. It should reflect the quality and professionalism you plan to provide. You are now a business owner, so you want to dress the part, both literally and figuratively.

 

Let me add one final piece of advice. “I’m going into business for myself” is a bold statement. As you share your exciting news with the world, make sure you do it in a gracious manner. Be confident, but not arrogant or cocky. You want to come across as credible and dignified, a person worthy of the trust you are asking customers and clients to give you.

 

————-

 

신예 사업가를 위한 한가지 (혹은 여러 가지) 조언

나는 25년 전 홍보 회사의 운영을 시작했을 때, 내가 트랜드의 첨단에 있었음을 깨닫지 못했다.

다른 사업가들과 마찬가지로, 처음 몇 해 동안은 내 목표에만 집중했다 – 회사를 설립하고 성장시키겠다는 – 그래서 여성이 소유하는 사업체들이 극적인 성장을 막 시작하려 했다는 사실은 내 주요 관심사가 아니었다.

그러나 요즘은 그것을 무시하기가 어렵다. 미국에서 900만개 이상의 기업을 여성이 소유하고 있으며, 최근 조사에서는 지난 15-20년간 여성 소유 기업의 성장이 일반적인 비즈니스 성장에 있어서 큰 차이로 상회하고 있다. 많은 여성들이 기업가 정신으로 동기 부여가 되어 있다는 사실이 주목할 가치가 있다고 나는 생각한다.

이런 생각으로, 새롭게 사업을 시작하려는 기업가들에게(남성이든 여성이든) 내가 줄 수 있는 조언이 무엇이냐고 누군가 물어왔을 때 내 대답을 함께 공유하고 싶다.

 

아주 좋은 질문이라고 생각하지만, 내 대답에 약간의 속임수가 있더라도 용서하길 바란다. 가능성을 심사 숙고한 결과, 한 가지 조언만으로는 대답이 힘들 것 같다는 결론을 내렸다, 그래서 다음과 같은 3가지 조언을 제시한다:

  • 옛날 방식 네트워크. 당신의 계획을 가능한 많이 알려라. 비밀로 할 시간이 없다. 좋은 소식을 공유해라! 지역에서 찾을 수 있는 비즈니스 중심의 미팅에 참석하라. 상공회의소와 같은 네트워크 그룹에 가입하고 연설 약속을 잡아라. 친구, 친척, 전 직장 동료 등 알고 싶어 하는 모든 연락처를 목록으로 만들어라. 당신의 계획을 알리는 대상을 평가해서 선택하지 말라. 온 세상에 알려라! 비즈니스 기회는 가장 놀라운 길에서 나타날 수 있다, 그러니 당신이 소식을 얼마나 멀리 넓게 알려야 할지에 관해 한계를 두지 말아라.
  • 새로운 방식의 네트워크. 내가EMSI 홍보 회사를 시작할 때, 소셜 미디어는 존재하지 않았다. 페이스 북도 트위터도LinkedIn도 없었다. 알고 있다; 상상하기 힘든 세상이라는 걸. 그러나 소셜 미디어는 25년 전부터 있어왔고, 내 신생 기업에 대한 소식들을 퍼트리는데 그것을 사용할 수 있었다고 말할 수도 있을 것이다. 페이스북 친구들을 만들고 트위터 팔로워를 만드는 것뿐 아니라, 당신의 제품이나 서비스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그룹과 연결될 수 있는 소셜 미디어를 사용할 수가 있다.
  • 먼저, 스스로 준비하라. 세상이 당신의 문을 향해 길을 내기 전에, 그 문 앞에 세상이 당신을 칭찬할 만한 적절한 환영 매트를 멋지게 놓아 두었는지 확인하라. 첫 인상을 만들 수 있는 두 번째 기회는 결코 얻을 수 없다는 격언을 기억해라. 당신의 웹사이트는 활발히 움직이고 있어야 하며, 전문적으로 보여야 한다. 그것은 당신이 제공하는 계획의 질과 전문성을 반영해야만 한다. 당신은 이제 비즈니스 소유자이다, 그래서 당신은 말 그대로도 비유적으로도 역할에 어울리는 옷을 입길 바란다.

마지막 조언 하나를 더 하고 싶다. “나 혼자 힘으로 비즈니스를 할거야”는 대담한 말이다. 당신의 현재의 소식을 세상과 공유할수록, 품위 있는 태도를 지켜야 한다. 자신감을 가져라, 그러나 오만하거나 건방져서는 안 된다. 당신은 신뢰할 수 있고 위엄이 있는 인상을 가져야 하며, 당신이 고객과 클라이언트들에게 요구하는 것을 신뢰할 수 있는 사람이 돼야 한다.

SHARE
Previous articleThe OTC as Skin Coach
Next articleORS™ Olive Oil Plus™
Marsha Friedman is a public relations expert with 25 years’ experience developing publicity strategies for celebrities, corporations and media newcomers alike. Using the proprietary system she created as founder and CEO of EMSI Public Relations (www.emsincorporated.com), an award-winning national agency, she secures thousands of top-tier media placements annually for her clients. The former senior vice president for marketing at the American Economic Council, Marsha is a sought-after advisor on PR issues and strategies. She shares her knowledge in her Amazon best-selling book, “Celebritize Yourself,” and as a popular speaker at organizations around the count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