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 최대의 잔치로 자리매김한 제 9회 조지아 뷰티 트레이드 쇼

0
562

지난 3월 20일, 조지아 노크로스에 위치한 North Atlanta Trade Center에서 제 9회 조지아 뷰티 트레이드쇼가 개최되었다.  10만sq ft의 커다란 쇼장에 110개 업체의 부스300여개가 단장을 하고, 3,000 여명이 넘는 방문자들을 맞이하였다. 오전 9시에 테이프커팅으로 시작된 이날 행사는, 마이크 클랜톤 주하원의원을 비롯, 배기성 애틀랜타 한인회장, 이상호 부총영사, 래리쟌슨 디켑카운티 커미셔너, 이은자 미주한인재단 애틀랜타 지회장 등,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대거 참여하여 행사를 빛내고 축하해 주었다.  이에, 조지아 애틀랜타 뷰티협회 김일홍 회장은, “아홉번째를 맞이한 트레이드쇼가 발전할 수 있었던 것은 그 동안 꾸준히 동참해준 도매업체와 소매상들의 격려와 성원이 있었기에 가능했으며, 고마움을 전하고 올해의 업계 동향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의 장을 마련한 것에 보람을 느낀다” 라는 환영사로 답하였다.


예년과 마찬가지로 다양한 업체들이 참여한 이날 행사에는, 오래도록 업계에 돌고 돌았던 “불황” 이라는 단어를 무색하게 할 정도로 호황을 이뤄, 이날 참가한 업체들과 그 동안 많은 시간 준비를 해온 협회 관계자들의 얼굴에 환한 미소를 안겨 주었다. 또한, 협회에서는 Kiosk 게임을 준비하여 무려 1,200 여 가지의 선물들을 참가한 소매상들에게 안겨주며 그들의 발걸음을 더욱 신명나게 만들어 주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쇼 마지막에 마련한 경품행사에서는 현금 $1,500 를 비롯, 스마트 TV, Tab컴퓨터, 청소기 등을 댄스 경연대회와 추첨을 통해 나누어 주었다. 조지아 뷰티 협회는 이날의 성공적인 행사를 마치고 고무된 표정들을 감추지 못하였고, 김일홍 회장은 이번 행사준비를 오랜 시간 헌신적으로 해준 협회 임원, 이사, 사무실 직원들, 그리고 무엇보다 이날 행사에 참여해준 모든 소매상, 도매상, 관계자 여러분들에게 특별한 감사의 말을 전하였다.

SHARE
Previous articleFocus on Men
Next articleINDUSTRY NEWS – May 2016
OTC
OTC Beauty Magazine offers a unique perspective on useful business tips, effective selling tools to boost revenue and customer traffic plus invaluable product knowledge by combining insight and intelligence with depth and style. Having served the industry since 2002, OTC Beauty Magazine has been recognized as the most trusted trade publication for product and company information in the industry, becoming better equipped every year to deliver your products and services to the right people.